러시아 블라디미르푸틴대통령은 2020년을 <러시아·중국과학·기술·혁신협력의 해>로 지정하는 법령에 최근 서명했다. 내년에 양국사이에 이뤄질 과학기술협력프로젝트는 800여건에 달한다. 중국은 통신기술·인공지능(AI)·사물인터넷(IoT) 등을 중시하고있다.

베트남은 올해GDP국내총생산성장률 7.03%, 실업률 2.2%가 될 전망이다.

중국 추이톈카이주미대사는 <우리는 미국과의 무역협정을 이행할 것>이기에 <미국은 대만과 관련한 중국의 <하나의 중국>원칙을 존중해야 한다>고 28일 요구했다.

미국은 1월19일 오리건주클라카마스카운티에서 42세남성이 어머니와 계부 그리고 자신의 아홉달된 딸 등 가족을 흉기로 살해한 뒤 경찰에 사살된 사건을 시작으로, 한번에 4명이상 희생되는 대량살상사건이 41차례나 일어나 211명이 올해 목숨을 잃었다

미국에서 유대인을 향한 반감 때문에 폭력사태가 속출하는 가운데 28일(현지시간) 오후10시쯤 뉴욕주록랜드카운티 몬시에 있는 한 랍비의 자택에 복면괴한이 침투해 5명을 흉기로 찌른 뒤 달아났다. 록랜드에서는 올해 11월에도 유대교회당에 가던 한 남성이 길에서 흉기에 찔렸다. 뉴저지주저지시티에서는 이달 10일 총기괴한이 유대인음식을 파는 시장에서 6명을 살해했다. 캘리포니아주샌디에이고의 포웨이에서는 올해 4월 총기괴한이 유대교예배를 덮쳐 여성랍비를 살해하고 3명을 다치게 했다.

홍콩에서 대규모평화행진을 주도해온 시민단체인 <민간인권전선>이 <2020년 1월1일에 큰집회와 가두행진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미국민주당대선경선후보인 샌더스의원은 최근 여론조사결과 내년 2월11일 첫프라이머리가 열리는 뉴햄프셔에서 민주당대선후보가운데 지지율1위를 차지했으며 아이오·코커스와 전국 평균여론조사에서도 바이든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아동·성학대범죄를 저지른 미국의 사제900여명이 가톨릭 교구·수도회가 공개한 성직자명단에서 제외됐다.
번호 제목 날짜
2434 12월31일 국제단신 ... 이라크시위대, 바그다드주재미대사관출입문부수고 진입 2020.01.01
2433 12월30일 국제단신 ... 미군, 시아파민병대군사시설 첫공격 2019.12.30
» 12월29일 국제단신 ... 2020년, 러시아·중국 과학·기술·혁신협력의 해 2019.12.29
2431 12월28일 국제단신 ... 이라크에서 미국인1인 사망·미군다수 다쳐 2019.12.29
2430 12월27일 국제단신 ... 트럼프대통령 <해외지도자들 상대하기 더 어려워져> 2019.12.27
2429 12월26일 국제단신 ... 일본원자력규제위원장 <원전오염수처분, 해양방출이 최선> 2019.12.26
2428 12월25일 국제단신 ... 2020년 시주석방남가능성높아 2019.12.25
2427 12월24일 국제단신 ... 일 <방사능오염수해양방출>결정 2019.12.25
2426 12월23일 국제단신 ... 미버지니아주, 63중연쇄추돌사고로 51여명 다쳐 2019.12.23
2425 12월22일 국제단신 ... 트럼프대통령 <미중무역합의서명식 마련돼> 2019.12.22
2424 12월21일 국제단신 ... 국제형사재판소<팔레스타인사태 조사한다>...미·이 반발 2019.12.22
2423 12월20일 국제단신 ... 미상원, 비건국무부부장관 인준 2019.12.20
2422 12월19일 국제단신 ... 비건떠나자 미정찰기재등장 <대북공개감시> 2019.12.20
2421 12월18일 국제단신 ... 트럼프탄핵소추안 미하원통과 2019.12.18
2420 12월17일 국제단신 ... 중러 안보리에 <대북제재일부해제>요구 2019.12.18
2419 12월16일 국제단신 ... 프랑스3차총파업앞두고 연금개편위원장 전격사임 2019.12.17
2418 12월15일 국제단신 ... 영총선보수당압승 <브렉시트쟁점화> 2019.12.17
2417 12월12일 국제단신 ... 트럼프 <주남미군유지하는 국방수권법안서명> 2019.12.13
2416 12월10일 국제단신 ... 시진핑 <강대국·강군건설>강조 2019.12.12
2415 12월9일 국제단신 ... <스티븐대북특별대표 방남예정> 2019.12.12
2414 12월8일 국제단신 ... 일본정부 <위안부동원개입문서> 보유 2019.12.09
2413 12월7일 국제단신 ... 트럼프 <WB 중국대출중단하라> 2019.12.09
2412 12월6일 국제단신 ... 프랑스연금개악법에 150만시위 2019.12.07
2411 12월5일 국제단신 ... 핵전문가 <북맞춤형제재완화> 주장 2019.12.05
2410 12월4일 국제단신 ... 트럼프 <필요하면 무력사용가능> 2019.12.04
2409 12월3일 국제단신 ... 트럼프 <주남미군철수가능성 있어> 방위비분담압박 2019.12.03
2408 12월2일 국제단신 ... 미의원 <우크라이나스캔들 워터게이트보다 심각> 2019.12.02
2407 12월1일 국제단신 ... 시진핑<중국특색사회주의> 강조 2019.12.01
2406 11월30일 국제단신 ... 미국무부 <동맹강화하려면 돈더야> 압박 2019.12.01
2405 11월29일 국제단신 ... 트럼프<아프간미병력 8600명으로 감축> 2019.11.29
2404 11월28일 국제단신 ... WP <북초대형방사포발사는 추수감사절메세지> 2019.11.29
2403 11월27일 국제단신 ... 미국민50%이상 트럼프탄핵찬성 2019.11.27
2402 11월26일 국제단신 ... 트럼프 <북과 전쟁하면 1억명이상 사망> 주장 2019.11.27
2401 11월25일 국제단신 ... 블룸버그전뉴욕시장 대권선언 <트럼프물리칠것> 2019.11.26
2400 11월24일 국제단신 ... NYT<트럼프의 기이한요구> 주둔비인상비판 2019.11.24
2399 11월23일 국제단신 ... 산케이신문 <지소미아종료철회 ... 일본의 퍼펙트승리> 2019.11.24
2398 11월22일 국제단신 ... 비건 <1950이후 동맹재생해야> 2019.11.22
2397 11월21일 국제단신 ... <주둔국에 분담금5배이상요구는 터무니없어> 2019.11.22
2396 11월20일 국제단신 ... 미국방장관 <미군철거 추측하지않겠다> 2019.11.22
2395 11월19일 국제단신 ... 중 <복면금지법위헌결정> 강력반발 2019.11.22
2394 11월18일 국제단신 ... 트럼프트위터로 <김정은위원장 곧보자> 2019.11.19
2393 11월17일 국제단신 ... 트럼프 <주일미군유지비80억달러>요구 2019.11.17
2392 11월16일 국제단신 ... 시진핑 <홍콩시위진압 가장 긴박한임무> 2019.11.17
2391 11월15일 국제단신 ... 미하원군사위원장 <주남미군감축기류 존재한다> 2019.11.17
2390 11월14일 국제단신 ... 에스퍼미국방장관 <주남미군감축없다> 2019.11.17
2389 11월13일 국제단신 ... 모랄레스전볼리비아대통령 멕시코도착 2019.11.13
2388 11월12일 국제단신 ... 미핵심참모방남 <지소미아연장압박> 최고조 2019.11.12
2387 11월11일 국제단신 <이란530억배럴유전발견 ... 세계3위수준> 2019.11.11
2386 11월10일 국제단신 ... 바이든수사전제로 우크라이나정상회담진행 2019.11.10
2385 11월9일 국제단신 ... 트럼프 <중미관세철회합의>부인 2019.1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