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국민의당대표와 유승민바른정당대표가 공식통합을 선언한 다음날부터 정치적 의견이 엇갈렸다.

19일 안대표는 최고위원회의에서 MB성명발표와 관련해 <구차한 변명이자 상황을 호도하는 술수에 불과하다>며 <엄정한 수사를 벌여 유죄판결을 받아내는 역량을 정부가 보여야 한다>고 정부의 역할을 촉구했다.

반면 유대표는 문대통령의 <분노>발언과 관련해 <감정을 앞세우고 검찰수사의 가이드라인을 주는 것>이라고 문대통령의 개입여지를 우려했다.

향후 통합과정에서도 수많은 정치적 조율이 난항을 겪을 것으로 예상된다. 

번호 제목 날짜
8286 민중민주당 <무기한 비상행동> 117일째 ... 임박한 MB구속 file 2018.01.22
8285 민중민주당, 미대사관평화시위 553일째 file 2018.01.22
8284 휴먼라이츠워치 보고서 <명예훼손죄·국가보안법 지적> file 2018.01.21
8283 민중민주당, 미대사관평화시위 552일째 file 2018.01.21
8282 민중민주당 <무기한 비상행동> 116일째 file 2018.01.21
8281 김희중 <MB, 특활비 모든 진실 알고 있어> file 2018.01.20
8280 문대통령, 양대노총 지도부 회동 file 2018.01.20
8279 정치단신 .. 〈남측선발대 23일부터 방북〉 등 file 2018.01.20
8278 <국정원 특활비로 MB도곡동사저 매입의혹> 포착 file 2018.01.20
8277 정두언 <MB 민간인사찰 핵폭탄 될 것> file 2018.01.20
» 안철수·유승민, 시작부터 <엇박자> file 2018.01.20
8275 국민의당 통합찬성파도 <부실한 통합> 우려 file 2018.01.20
8274 문체부 <8월 아시안게임도 공동입장 추진> file 2018.01.20
8273 정부, 올해 업무보고 ... 남북대화·북미대화 노력 file 2018.01.20
8272 민중민주당, 미대사관평화시위 551일째 file 2018.01.19
8271 민중민주당 <무기한 비상행동> 115일째 file 2018.01.19
8270 속도내는 특활비수사 ... MB 올림픽전 소환가능성 file 2018.01.19
8269 국민·바른 통합선언 ... 내홍·반발 잇따라 file 2018.01.19
8268 수자원공사, 4대강문건파기 의혹 ... 감사착수 file 2018.01.19
8267 민중민주당, 쌍용차투쟁 연대 ... <반민외국자본 환수해야> file 2018.0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