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의 통합논의가 가시화되면서 각당의 내홍이 심화되고 있다.

통합에 반대하는 국민의당의원들은 13일 안철수대표에 대한 비판을 쏟아냈다.

유성엽의원은 <정치의 ABC도 모르는 사람이 새정치를 말한다>고 지적했으며 박지원의원은 <안대표의 얼굴표정은 썩었고 욕심으로 가득 차있다>고 맹비난했다. 

바른정당을 탈당한 남경필경기도지사는 <조조가 되는 길을 택하겠다>며 15일 자유한국당으로 복당할 예정이다.

이에 경기도지사를 노리는 이재명성남시장은 <조조는 시류에 따라 진영을 옮기지 않는다>며 비판했다. 

한편 국민의당 통합반대파는 다음달 전당대회를 무산시키고 신당창당을 서두를 계획이다. 
번호 제목 날짜
8246 남북, 북측예술단 140여명 남측파견·서울강릉공연 합의 file 2018.01.16
8245 검찰, MB측근 구속영장 청구 ... 사면초가에 놓인 MB file 2018.01.16
8244 김성우다스전사장 <다스설립, MB 직접 지시받아> file 2018.01.16
8243 정치권, 개헌논의 기싸움 본격화 file 2018.01.16
8242 민중민주당 <무기한 비상행동> 111일째 file 2018.01.16
8241 민중민주당, 미대사관 평화시위 547일째 file 2018.01.16
8240 청와대, 3대권력기관 개편안 발표 file 2018.01.15
8239 하와이 미사일 오경보 ... 공포의 대피소동 file 2018.01.15
» 국민의당·바른정당 통합논의 ... 각당 내홍 심화 file 2018.01.15
8237 MB집사 김백준 <정보원 특활비> 검찰조사 file 2018.01.15
8236 민중민주당 <무기한 비상행동> 110일째 file 2018.01.15
8235 민중민주당, 미대사관 평화시위 546일째 file 2018.01.15
8234 북, 예술단파견 실무접촉 15일 개최 제의 file 2018.01.14
8233 최민양심수 만기출소 ... <동지들과 함께 열심히 투쟁하겠다> file 2018.01.14
8232 민중민주당, 미대사관 평화시위 545일째 file 2018.01.14
8231 민중민주당 <무기한 비상행동> 109일째 file 2018.01.14
8230 민중민주당 <문재인대통령은 외세추종과 민족자주 중에서 어느길로 가려는가> file 2018.01.14
8229 민중민주당 <문재인정부는 민족자주, 민족공조의 입장을 견지해야 한다> file 2018.01.13
8228 이명박 최측근 <정보원 특활비> 5억원 수수 file 2018.01.13
8227 미국방부 <미남연합군사연습재개날짜 미확정> file 2018.0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