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 전쟁미치광이 트럼프를 놔두면 전쟁이 터진다
  • 21세기민족일보
    2017.10.10 07:23:55
  • 트럼프가 모호한 말로 전쟁을 계속 부추기고 있다. 그는 트위터를 통해 <25년간 북과 대화해왔으며 많은 합의가 이뤄졌고 막대한 돈도 지불됐으나 효과가 없었다. 합의는 잉크가 마르기도 전에 훼손돼 미국협상가들을 바보로 만들었다>면서 <유감이다, 그러나 단 한가지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는 <화염과 분노>·<미국의 적을 산산조각>·<완전파괴>·<북이 오래가지 못할 것>·«리틀로켓맨>과 협상을 시도하느라 시간낭비하고 있다>·<폭풍전 고요> 등 망발을 연일 쏟아내고 있다.

     

    미국의 2개항모전단이 동시에 코리아반도로 향하고 있다. 레이건항모전단은 15일경부터 동해상에서 미남연합해군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다. 레이건항모전단은 핵잠수함과 이지스함 등을 거느리고 있어 <떠다니는 군사기지>로 불린다. 뿐만 아니라 루스벨트항모전단까지 자신의 작전구역을 벗어나 코리아반도로 향하고 있다. 미태평양사령부는 <루스벨트항모전단이 7함대와 합동훈련을 할 것>이라며 2개항모전단의 동시투입을 확인했다.

     

    이미 트럼프의 <완전파괴> 유엔총회망발을 선전포고로 간주한 북은 초강경으로 대응할 채비를 갖추고 있다. 북은 7일 당중앙위원회전원회의를 개최해 <조성된 정세에 대처한 당면한 몇가지과업에 대하여>를 안건으로 상정한 뒤 <당의 병진노선을 계속 철저히 관철하여 국가핵무력건설의 역사적 대업을 빛나게 완수>하겠다고 밝혔다. 정치국위원·후보위원, 당중앙군사위원회위원, 당중앙위원·후보위원, 도당위원장 등을 새로 임명하면서 당대열을 정비한 것은 초강경대응조치를 위한 사전준비로 읽힌다.

     

    <10월위기><>이 아니라 현실로 되고 있다. 지금의 전쟁은 재래전이었던 지난 코리아전쟁과 달리 핵전이고 동북아시아와 미본토까지를 초토화시키게 돼있다. 전쟁을 무조건 막아야 할 이유가 여기에 있다. 문재인정부가 촛불민심을 배반하고 <트럼프의 푸들>소리까지 나올 정도로 반민족적으로 행동하고 전쟁망발을 지지하는 조건에서 이제 남은 것은 우리민중 스스로 운명을 개척하는 수밖에 없다. 전쟁미치광이 트럼프의 전쟁망발과 북침책동을 좌시하면 진짜 전쟁이 터진다.

     

    21세기민족일보

     

2017.10.17
2017.10.13
2017.10.12
2017.10.11
2017.10.10
2017.10.08
2017.10.07
2017.10.03
2017.10.03
2017.09.29
2017.09.26
2017.09.21
2017.09.19
2017.09.13
2017.09.13
2017.09.13
2017.08.30
2017.08.22
2017.08.16
2017.08.16
2017.08.16
2017.08.11
2017.07.20
2017.07.20
2017.07.20
2017.07.15
2017.07.14
2017.07.13
2017.07.12
2017.06.30
2017.06.20
2017.06.07
2017.06.07
2017.06.07
2017.05.21
2017.05.21
2017.05.19
2017.05.09
2017.05.08
2017.04.29
2017.04.29
2017.04.29
2017.04.29
2017.04.29
2017.03.21
2017.03.19
2017.03.11
2017.03.03
2017.03.03
2017.02.02
태그

필리라이브

강연·인터뷰

카드뉴스

사진

영상아카이브

영화·영화제

출판

논문

자료

포럼·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