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 <미국과 그 주구들>이란
  • 21세기민족일보
    2017.10.04 06:31:54
  • 핵전쟁이 강조되고있다. 오늘자 노동신문은 정세론해설에서 <핵전쟁위험을 몰아오는 장본인>으로 우선 트럼프를 때리고있다. <트럼프의 미치광이나발로 조선반도정세가 일촉즉발의 전쟁접경에로 치닫고있는 속에 남조선내부에 극도의 불안과 공포감이 조성되고있다.>고 첫문장부터 심상치않다.

     

    구체적으로 <괴뢰당국자들과 여당세력은 물론 보수야당패거리들속에서조차 조선반도가 전쟁위험에 빠지는 심각한 상황이 초래되고있다는 소리들이 터져나오고있다.>며 그 구체적증거와 함께 <남조선에서 외국자본들이 줄줄이 빠져나가고 미국방성관계자들이 비밀리에 남조선을 행각하여 미국인소개작전을 점검한 사실까지 알려지면서 전쟁공포증이 만연되고있다.>고 밝혔다.

     

    특히 <남조선집권자는 트럼프의 폭언에 대해 <높이 평가>한다고 괴여올리면서 상전의 전쟁광기를 부채질하였으며 괴뢰외교부, 통일부패거리들도 그 무슨 <북의 도발><위협>에 대해 떠들며 미국의 북침전쟁책동에 적극 편승해나서고있다.><현실은 괴뢰들의 모순적이며 이중적인 <대북정책>이 결국은 오늘의 핵전쟁위기를 몰아왔다는것을 뚜렷이 실증해주고있다.>며 남당국을 어떻게 보고있는지 단적으로 드러내 보였다.

     

    물론 <자유한국당>의 보수패거리들은 미국에 찾아가 전술핵무기배치를 구걸했는가 하면 이 당 대표라는자는 <독자적인 핵개발>망발까지 줴쳤다.>면서 <보수청산투쟁이자 평화수호투쟁이다.>고 잠시 균형을 잡았다. 다만 남당국을 <괴뢰>라 칭하며 <남조선인민들의 생명을 위기에 빠뜨리는 천하의 역적행위>로 규정한 대목과 마지막에 나오는 <미국과 그 주구들의 북침핵전쟁도발책동>이란 구절의 심각성을 간과하지말아야 한다. 본질적 차이가 없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조덕원 2017.11.16
조덕원 2017.11.16
조덕원 2017.11.16
조덕원 2017.11.16
조덕원 2017.11.16
조덕원 2017.11.08
조덕원 2017.11.08
조덕원 2017.10.23
조덕원 2017.10.23
조덕원 2017.10.23
조덕원 2017.10.23
조덕원 2017.10.23
조덕원 2017.10.23
조덕원 2017.10.14
조덕원 2017.10.14
조덕원 2017.10.07
조덕원 2017.10.07
조덕원 2017.10.07
조덕원 2017.10.07
조덕원 2017.10.07
조덕원 2017.10.07
조덕원 2017.10.04
조덕원 2017.10.04
조덕원 2017.10.04
조덕원 2017.09.30
조덕원 2017.09.30
조덕원 2017.09.26
조덕원 2017.09.26
조덕원 2017.09.22
조덕원 2017.09.21
조덕원 2017.09.21
조덕원 2017.09.16
조덕원 2017.09.16
조덕원 2017.09.16
조덕원 2017.09.16
조덕원 2017.09.16
조덕원 2017.09.13
조덕원 2017.09.13
조덕원 2017.09.03
조덕원 2017.09.03
조덕원 2017.09.03
조덕원 2017.09.03
조덕원 2017.09.01
조덕원 2017.09.01
조덕원 2017.08.26
조덕원 2017.08.26
조덕원 2017.08.12
조덕원 2017.08.12
조덕원 2017.08.11
조덕원 2017.08.11
태그

필리라이브

강연·인터뷰

카드뉴스

사진

영상아카이브

영화·영화제

출판

논문

자료

포럼·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