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제수품목들이 지난해보다 가격이 대폭 상승했다.

 

어획량이 급감하면서 전년동월대비 냉동오징어 104.5% 물오징어 63.4% 조기 55.6% 올랐으며 양파 52.8% 달걀 51.0% 34.3% 27.2% 29.8% 돼지고기 16.6% 건고추 13.4% 등이 상승세를 보였다.

 

소폭상승한 제수품목은 1.8% 명태건제품 1.5% 등이었다.

 

반면에 풋고추 -19.5% 닭고기 -17.1% 쇠고기 -8.3% 마늘 -7.2% 사과 -0.5% 등은 가격이 하락했다.

 

한편 서울연구원이 19일 발표한 <20173분기 서울시 소비자 체감경기와 추석경기 진단> 정책리포트에 따르면 올해 추석 예상지출액은 20~50만원이 41.3%로 가장 많았다.

 

이 예상지출액은 추석 상차림비·명절 선물비·가족 및 친인척 용돈·귀성과 귀경 경비 등을 포함했다.